'2024 부산 밀페스티벌' 우천으로 축소 개최
6.22.~23. 개최 예정이던 2024 부산 밀 페스티벌, 많은 비 예보로 일요일만 축소 개최
이상봉 기자입력 : 2024. 06. 21(금) 15:02
'2024 부산 밀페스티벌' 우천으로 축소 개최
부산시는 6월 22일과 23일 화명생태공원 오토캠핑장과 연꽃단지 일원에서 양일간 개최할 예정이었던 '2024 부산 밀페스티벌'을 23일 하루 오토캠핑장에서만 개최하는 것으로 축소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시가 한국 전쟁 이후 주요 밀 집산지였던 북구 구포의 역사를 바탕으로 최근 유행하고 있는 미식관광과 지역축제를 접목한 행사로, 서부산권에 새로운 축제를 선보이고자 마련됐다.

축소 개최는 이번 주말에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됨에 따른 조치다.

6월 20일 부산지방기상청은 토요일인 22일부터 부산이 장마전선(정체전선)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22일 아침부터 23일 오전까지 부, 울, 경에 30~80밀리미터(㎜)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고, 시간당 30밀리미터(㎜)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시는 축제 축소에 따라, 참여업체와 일부 프로그램이 변경돼 사전예약자에게 이에 대한 안내와 취소, 환불 처리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근록 시 관광마이스국장은 “아름다운 화명생태공원에서 새로운 시도의 축제를 선보여 시민 여러분께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자 했으나, 우천으로 축제를 축소 개최하게 돼 매우 아쉽다”라며, “우천 속 축소 개최되는 아쉬운 상황임에도 시민 여러분께서 축제에 함께 해주신다면, 앞으로 더 좋은 축제로 성장하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코리아문화스포츠저널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