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노 담양군수,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현장 점검 나서
-2020년 집중호우 피해 컸던 곳에 배수펌프장 신설-
하인숙 국장입력 : 2024. 06. 21(금) 15:59
이병노 담양군수,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현장 점검 나서
이병노 담양군수가 집중호우 대비 배수펌프장 현장점검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이날 점검은 6월 말부터 시작되는 장마로 인한 피해 예방 대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이 군수가 직접 현장을 살피며 여름철 재난 대비 실태를 확인하기 위해 이뤄졌다.

지난 19일 이 군수는 배수펌프장을 방문해 시험가동 및 펌프, 배수문 등 시설물 상태를 꼼꼼히 확인하며, 군민 안전을 위해 철저한 관리 감독을 당부했다.

해당 시설물은 집중호우 시 하천수위 상승에 따른 침수 피해를 예방하는 시설물로, 담양군은 2020년도 기록적인 집중호우 시 피해가 컸던 담양읍, 봉산면, 대전면 일원 4개 배수펌프장(반룡, 삼지, 황금, 태목)을 신설, 올해부터 가동해 침수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한다.

군 관계자는 “담양군 내 집중호우 발생에 대비해 배수펌프장에 대한 사전 점검 및 시험가동을 완료했으며, 침수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코리아문화스포츠저널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