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감나는 가상현실로 광주관광 즐겨…가상현실 체험존
11일부터 김대중컨벤션센터에 관광 가상현실체험존 마련…무등산 행글라이더 등 가상현실 즐겨
이연화 기자입력 : 2020. 11. 10(화) 15:21

▲ 광주관광 가상현실(VR) 체험존


광주시는 오는 11일부터 김대중컨벤션센터 1층에 '광주관광 가상현실(VR) 체험존'을 마련해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체험존은 4차산업 핵심기술인 360도 가상현실(VR)을 활용해 광주의 주요 관광지를 실감나게 둘러볼 수 있는 시설이다.

국내외 관람객이 많은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관람객에게 관광·행사·축제 정보를 흥미롭게 제공해 광주를 홍보하고 관광 활성화를 돕기 위해 설치했다.

체험 종류는 행글라이더를 타고 무등산을 나르는 항공형과 3륜 자전거를 타고 여행하는 지상형으로 나뉜다.

관광 코스는 ▲천왕봉을 시작으로 장불재를 거쳐 증심사에서 내리는 '무등산 코스' ▲5·18자유공원, 전일빌딩245 등을 볼 수 있는 '5·18역사광주' ▲문화전당, 비엔날레 전시관 등 '아트광주' ▲양림동 역사문화마을 등 '골목광주' ▲광주호 생태공원 등 '산책광주' 등 총 5가지이다.

코스 당 시간은 3~5분 정도로 국어, 영어, 사투리 버전 등 3종으로 들을 수 있으며 4명이 한 번에 체험기기에 탑승할 수 있다.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매주 일요일은 휴무일이다.

안전한 체험을 위해 탑승 제한 연령은 6세 미만이다.

머리 착용 디스플레이를 쓰기 전에는 방역을 위해 소독 후 이용하도록 했다.

광주를 방문하지 못한 고객을 위해 KT 인터넷TV 가상현실 채널을 통해서도 광주관광 가상현실 영상을 즐길 수도 있다.

김이강 시 대변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상현실과 같은 비대면 첨단기술이 각광를 받는 만큼 가상현실 체험존이 광주를 알리는 이색 체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코리아문화스포츠저널 PC버전
검색 입력폼